Home > 코코난청센터 > 소리


 
소리는 공기 입자의 보이지 않는 진동입니다.
음악이 나오는 스피커에 손을 댔을때 느낄 수 있는 것이 바로 소리의 진동입니다.
소리의 진동은 잔잔한 수면에 돌을 던졌을 때 볼 수 있는 물결처럼 공기 중에서 퍼져나갑니다. 사람의 귀는 크게
외이, 중이, 내이의 세 부분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소리의 진동은 귓바퀴에서 모여져서 외이도를 따라 고막에 전달됩니다.

귓바퀴는 소리의 방향감을 살려주며 고주파 음에 대해서 1차적인 증폭을 시켜주는 기능을 가집니다.
외이도는 한쪽이 고막에 의해 막힌 일종의 공명관 형태이며 말소리를 이해하는데 상대적으로 중요한 영역인 2-3KHz의 소리를 추가적으로 증폭시키는 역할을 합니다.

고막(Tympanic membrane, Eardrum)은 아주 얇지만 탄력이 뛰어난 막이며 외이도를 통해 들어온 소리에 의해 진동합니다. 고막은 공기입자의 아주 미세한 진동까지도 감지할 수 있습니다.

고막의 뒤에는 세 이소골-망치뼈(Malleus), 모루뼈(lncus), 고리뼈(Stapes)가 차례로 붙어 있어서 고막의 진동을 내이로 전달하는데 이때, 세 이소골의 길이차에 의한 지렛대 효과, 고막과 고리뼈 족판(Footplate)의 면적비 등에 의해 소리를 증폭시킵니다.

중이의 다른 기관으로 구씨관(Ustachian tube)이 있는데 중이와 외이의 압력을 같게 유지시켜 고막의 운동성을 높여주고 중이강의 환기와 배설을 맡습니다.

구씨관은 평소에는 닫혀 있으며 하품을 하거나 침을 삼킬 때 열려 외부의 공기를 중이강으로 들어오게 하는데 구씨관의 개폐가 잘 이루어지지 않으면 중이 내에 염증 등이 발생합니다.

인체에서 제일 작은 뼈인 고리뼈(Stapes)는 달팽이관(Cochlea)의 난원창(Oval window)에 접해 있습니다. 이소골의 진동이 고리뼈의 족판(Footplate)을 통해 달팽이관에 전달되면 달팽이관 내부의 림프액(Lymph)이 움직입니다.?

달팽이관은 긴 관이 두바퀴 반으로 말려있는 형태로 이 관을 길게 펼쳐 보면 고음(High frequency sound) 은 달팽이관의 하부(Base)쪽에 저음(Low frequency sound)은 상부(Apex)쪽에 관계됩니다.

달팽이관의 내부는 3층(Scala vestibuli, Scala media, Scala tympani)으로 나뉘어 있으며 림프액으로 채워져 있습니다.
소리에너지는 하부에서 상부쪽으로 이동하고 에너지의 이동에 따른 림프액의 움직임에 의해 가운데층(Scala media)이 진동합니다.

달팽이관의 가운데 층(Scala media)에 있는 수천개의 미세한 유모세포(Hair cell)들이 림프액의 진동을 감지하여 그 자극을 전기적 신호로 바꾸어 청신경을 통해 뇌로 전달하면 우리가 실제로 '소리'를 들을 수 있는 것입니다.

유모세포는 세줄의 긴 외유모세포(Outer Hair Cell)와 한 줄의 짧은 내유모세포(lnner Hair Cell)로 구성되며 그 중 내유모세포만이 청신경을 통해 뇌로 메세지를 보낼 수 있습니다.

내유모세포 혼자서는 큰소리만 들을 수 있으며 작은 소리는 외유모세포의 도움으로 크게 증폭되어야만 감지 할 수 있습니다.
이런 방식으로 두 형태의 유모세포들이 함께 작용하여 작은 소리에서부터 큰 소리까지 모든 음을 들을 수 있는 것입니다.

Copyright 2004 by COCO ENT Clinic All Reserved. e-mail : Design by MEDIPHICS
주 소 : 서울시 강남구 대치동 507 윈플러스상가 2층 코코이비인후과
대표전화 : (02) 555-9001 팩 스 : (02) 555-2550